메뉴

검색

신세계免 '다시 만난 세계 展', 디지털광고 시상식서 은상 영예

여행에 대한 추억을 모아 제작한 단편 영상…희망적 메시지 전해

손민지 기자

기사입력 : 2021-07-22 10:57

center
신세계면세점의 '다시 만난 세계 展'이 '2021 대한민국 디지털애드 어워즈'의 디지털 영상 부문에서 은상을 받았다. 사진=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의 고객 소통형 전시회 ‘다시 만난 세계 展’이 '2021 대한민국 디지털애드 어워즈'의 디지털 영상 부문에서 은상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대한민국 디지털애드 어워즈는 (사)한국디지털광고협회가 개최한 디지털광고 시상식이다. 디지털광고 업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크리에이티브, 퍼포먼스, 테크‧솔루션 등 총 14개 부문 출품작을 심사해 우수한 성과를 거둔 작품을 선정했다.

신세계면세점의 다시 만난 세계 展은 고객들이 간직하고 있는 여행에 대한 추억을 모아 제작한 단편 영상으로, 훗날 다시 떠나게 될 여행에 대한 설렘과 코로나19 종식 이후의 일상에 대한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이 작품은 단순 여행 사진 모음이 아니라 고객들의 지난 여행 기억을 꺼내 공유하고, 함께 소통한다는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김병진 작가의 세밀한 일러스트레이션을 통해 재탄생 된 여행지는 보는 이들이 그 순간의 분위기를 간접적으로나마 느끼며 추억에 잠기게 했다는 점이 높이 평가됐다.

현재까지 대중에 공개된 다시 만난 세계 展은 미국, 프랑스, 태국 편 등 총 3개다. 신세계면세점은 오는 24일까지 자사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홍콩 편 사연을 접수한다.

신세계면세점은 지난 19일에는 SNS 마케팅을 담당하는 가상 캐릭터 ‘심삿갖’을 활용한 소셜미디어 마케팅으로 면세업계 중 유일하게 ‘소셜아이어워드 2021 브랜드 쇼핑 인스타그램 분야 대상’을 받았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신세계면세점은 해외여행이라는 접점이 없는 상황에 고객들과 소통을 이어가고자 다양한 콘텐츠 개발과 마케팅을 시도하고 있다”라면서 “신세계면세점 콘텐츠에 관심을 보낸 고객들 덕에 수상까지 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

방글라데시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