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KT&G, 실용음악 발전방향 모색 위한 포럼 개최

'실용음악의 현재와 미래 주제…오는 24~25일 개최

이하린 기자

기사입력 : 2021-08-23 17:42

center
KT&G가 24~25일 상상마당 춘천에서 실용음악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포럼을 개최한다. 사진=KT&G

KT&G는 24~25일 KT&G 상상마당 춘천에서 '실용음악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Applied Music Forum 21(이하 A.M.F.21)'을 연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포럼에는 음향‧공연 전문기업 '사운드캣', 실용음악 전공 교수와 재학생들이 참여해 실용음악의 현주소를 진단하고 발전 방향을 논의할 예정이다. 상상마당 춘천은 음악 생태계 발전에 힘을 보태는 산‧학 협력의 허브 역할을 담당한다.


먼저 24일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주요 참여자들에 한정해 사전 간담회를 연다.

25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되는 본 포럼은 상상마당 공식 유튜브 채널과 상상마당 춘천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된다. SNS 채널을 통해 누구나 비대면으로 참여할 수 있다.

이번 포럼에는 국내 실용음악 발전에 힘쓰고 있는 여러 교수진이 함께한다. 사회를 맡은 정지찬 남서울대학교 교수를 비롯해 박기영 홍익대 교수, 신연아 호원대 교수 등 10여 명이 토론자로 참석한다.

포럼 말미에는 남서울대, 한양대, 홍익대 실용음악과 재학생들이 교류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은 "이번 포럼이 상상마당 춘천의 예술 인프라와 사운드캣, 예술대학교의 전문성이 어우러지는 소통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상상마당을 통해 다양한 공연과 예술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 음악인들의 폭넓은 창작활동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

카타르

X